여러분은 가끔씩 턱과 얼굴, 입안(혀나 빰), 머리, 목, 어깨가 아파서 고생한 적은 없으십니까? 혹은 자신이 직접 통증을 경험하지는 못했더라도 주변에서 이 부위의 통증으로 고생하는 사람을 보신 일은 없으십니까? 우리는 이런 부위에 나타나는 여러 가지 통증을 “구강안면통증”이라고 부릅니다.
 
 
 
구강안면통증은 악관절(턱관절), 악골(턱), 안면(얼굴), 입안(혀나 뺨), 머리, 목과 어깨 등의 구강안면부위에 만성통증이 나타나는 것을 말합니다. 만성통증이란 그 자체가 하나의 질병이라고 할 수 있는데 확실한 원인도 없이, 잘 낮지 않으면서 수개월에서 수년간씩 계속되는 통증을 말합니다. 만성통증은 오랫동안 지속되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통증은 더욱더 심해지는데, 여러 가지 요인들에 의해서 더욱 악화 될 수도 있습니다. 만성통증으로 고생하는 환자들 대부분은 지속적인 우울증이나 불안감, 혼란, 수면장애, 무력감 등의 이차적인 문제들을 동반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만성통증환자의 치료시에는 통증의 신체적인 측면뿐만 아니라 사회심리적, 행동적 측면도 같이 고려되어야 합니다.
 
 
  최근에 시작되었거나 혹은 오래 전부터 진행된 턱관절의 통증과 기능이상, 안면통증, 구강내 통증(혀나 뺨이 아픔), 악골통증, 두통 등의 다양한 두경부통증을 가진 사람들을 치료하게 됩니다. 또 앞에서 언급한 증상들 외에도 흔히 귀 앞에서 소리가 나거나, 입이 충분히 벌어지지 않으면서 입을 벌릴 때 귀 앞(턱관절부위)이 아프거나 혹은 걸리는 느낌, 귀울림(이명) 등 여러 가지 다양한 증상들이 같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구강안면통증을 치료하기 위해서 오는 환자들 중에는 다른 분야의 의사들(예를 들어 정형외과나 신경외과, 이비인후과, 한의과등)이나 치과의사들에게서 치료를 받다가 증상의 개선이 없거나 오히려 악화되어서 의뢰된 경우가 많으며, 턱수술 후 악골운동의 회복과 개선을 위하여 의뢰되는 환자들도 있습니다.
 
 
 
환자의 과거병력과 현재 상태에 대한 자세한 검사와 분석을 통해 적절한 진단이 얻어지면, 환자의 통증감소와 기능회복을 위해서 각 개인에게 맞는 치료계획을 세우고 이에 따라 치료를 시행하게 되며 대부분의 치료 과정은 전혀 아프지 않습니다.
치료방법은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다양하며, 교합안정장치(Splint, 근육이완장치), 근육이완운동, 물리치료, 바이오피드백, 구강악습관의 교정, 약물치료 등과 같은 치료 방법들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또한 환자는 치료기간동안 환자의 상태를 악화시킬 수 있는 기여인자들 즉 이를 꽉 깨무는 습관, 스트레스, 불규칙한 식사습관, 잘못된 수면습관, 운동부족 등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을 배우게 됩니다. 필요한 경우에는 타과전문의나 임상심리학자 등과 함께 협동치료를 하기도 합니다.
   
   
 
환자는 담당의사가 지시하는 치료에 잘 따라야 할 뿐 아니라 통증을 일으킬 수 있는 나쁜 영향(기여요인)을 스스로 조절하여야 하는 책임이 있습니다. 환자는 의사의 지시에 따라 교합안정장치를 장착하고, 근육이완운동과 더운물 찜질을 시행하며, 통증을 일으키는 나쁜 요인(기여요인)을 조절하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즉, 아래 윗니를 악무는 습관을 교정하고, 식사습관, 수면습관과 그밖에 기여요인을 스스로 조절해야 합니다. 이러한 기여요인들의 조절은 치료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부분인데 그 이유는 기여요인들이 현재 증상을 유발한 원인일 수도 있으며, 치료를 방해하는 요소로 작용하기도 하고, 또한 치료 후에는 증상을 재발시키는 요소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성공률과 치료기간은 환자가 느끼는 통증이나 그 외의 증상들에 대한 불편함 정도와 환자의 치료에 대한 적극적인 자세(동기유발) 등에 따라 좌우됩니다. 구강안면통증의 평균치료기간은 1-4주 간격으로 내원하여 약 3-6개월 정도가 걸리며, 교합안정장치 (근육이완장치)를 장착하는 등의 기본적인 치료로 약 80-90%의 환자에서 대부분의 증상이 개선되고 있습니다. 치료가 끝나면 환자는 통증이 현저히 감소하게 되고, 건강을 회복하게 되며, 통증 때문에 병원을 찾는 횟수가 줄고, 정상적인 턱기능과 올바른 생활습관을 되찾게 됩니다.